'해쉬태그'에 해당하는 글 2건

조낸 ㅋㅋ

조낸 ㅋㅋ


결론부터 이야기하면 트위터 팔로워는 숫자에 불과하다라고 생각합니다. 물론 정량적인 숫자를 무시하는 것은 아니지만 유의미하고 효과가 있고 힘(?)을 낼 수 있는 것은 역시 공을 들인 팔로워들에게서 나옵니다. 

그렇다면 의미있는 트위터 팔로워 늘리는 방법으로는 어떤 것이 있을까요? 10가지만 추려봤습니다.


1. RT 할때는 대체적으로 본인의 생각을 달아서 트윗합니다. 

본인의 내용을 리트윗할수도 있지만 나의 콘텐츠는 한정적이기 때문에 다른 분들의 트윗을 RT하게 되죠. 이때 그냥 자동 RT 버튼을 클릭할 수도 있지만 왜 RT를 하는지에 대한 코멘트를 달아준다면 작은 스토리 라인이 될 수 있습니다. 또한 다른 분들의 RT도 이끌어낼 수 있습니다.


 2. Bio(프로필)를 충실하게 채워야 합니다.

트위터 홈페이지에서 나를 표현하는 공간이 굉장히 한정적이기 때문에 프로필은 되도록 구체적으로 또는 인상적(?)으로 입력하는 것이 좋습니다. 프로필 사진은 기본이구요. 누군지? 뭘하는 사람인지? 어디에 있는지? 더 자세히 볼 수 있는 블로그나 홈페이지는 뭔지? 등등의 구성 정도가 될 것 같습니다. 지난 번 제가 포스팅 했던 QR코드를 넣어두는 것도 한 방법이겠습니다.

충실한 프로필은 그 개인신뢰의 척도를 나타냅니다.


3. 소셜웹에 내 트위터를 홍보합니다. 

카페,블로그,메타블로그,링크나우,이메일,페이스북,각종 추천사이트 등등에 본인의 트윗아이디를 소개하고 블로그등에는 위젯형태로도 삽입하는 방법이 있습니다. 참고로 트위터와 블로그를 같이 운영하면 서로 윈윈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개인 브랜딩에도 도움이 되구요.

참고 사이트

  • twitterbuttons.com : 트위터 버튼을 소스로 만들어주는 사이트
  • twittercounter.com : 트위터 위젯을 소스로 만들어 블로그나 홈페이지에 삽입할 수 있음.


4.해쉬태그를 사용하세요. 

트윗으로 표현하는데 해쉬태그도 주의깊게 사용할 필요가 있습니다. 어떤 이슈나 이벤트에 대해 트윗할 때 다른분들에게 일종의 꼬리말처럼 전체를 파악할 수 있게 만들어줍니다. 일종의 그룹핑을 해서 같은 관심사의 트위터리안들과 자연스럽게 팔로잉 팔로워가 되는 현상을 경험하게 될 것입니다.


5. 오프라인 모임을 활용하세요. 

포스퀘어 무제한 파티

포스퀘어 무제한 파티

트윗모꼬지,세미나,워크샵, 일반적인 조찬모임이든 그 모임의 성격은 상관 없습니다. 오프라인 모임에서 트위터 아이디를 알려주시고 받으세요. 온라인상으로 친구 만들기는 그리 녹록한 작업이 아닙니다만, 오프라인에서 한번 보고 술 한잔했다고 하면? 이야기는 달라집니다. ㅎ





6. 킬러 콘텐츠를 발굴하세요. 

발굴일 수도 있구요. 아니면 갑자기 랜덤으로 나타날 수도 있지요. 옆의 사진처럼 작년에 허드슨강에 불시착했던 USairway 사진을 35만명이 트윗에 올라간 저 사진을 봤습니다.

머찐 사진, 사건사고 사진 뿐만 아니라 뉴스, 블로그 글 등의 "혹"하는 본인만의 콘텐츠를 발굴하세요.








 7. 이벤트를 하세요.

저도 처음 팔로워 1,000명이 되었을 때 1,000번 째 분에게 책을 선물해드리기도 했는데요. 팔로워를 하면 아이패드를 주는 황당한 이벤트부터 몇명 달성 기념 이벤트, 내가 만든 수체 파이 전달식 이벤트 ㅎㅎ 뭐 가능한 범위에서 가끔씩 활용하면 재미 있습니다.


 8. 상위트위터러들을 벤치마킹하세요.

트위터 몇만명인 일반 분들의 스타일이 있을 겁니다. 일단 그들을 팔로워 한 후에 비슷하게 테스트를 해보면 본인에게 맞는 트위방법이 구현될지도 모릅니다. ^^ 그들의 어투, 관계를 맺어가는 방법, 팔로워들의 성향등등을 살펴보세요


9. 도와주세요

도움을 주세요. 트위들을 보면 질문이나 어떤 어려움을 봉착해 도움을 요청하는 트윗을 볼 수 있습니다. 그분에게는 많이 곤란한 문제이지만 나에게는 너무나 간단하게 해결 될 수도 있거든요. 트위터 천사가 되어 보세요. ^^


10. 실패를 교훈삼아 보세요. 

실패는 성공의 어머니 내가 날린 트윗에 따라 사람들이 언팔하는지 팔로하는지 또 어떤 사람들이 언팔하는지에 대한 분석도 해보면 좋습니다.

참고 사이트

  • tweeteffect.com : 내가 날린 트윗에 따른 팔로워 증감여부 보여주는 사이트
  • useqwitter.com : 어떤 트윗 후 나를 언팔한 것에 대한 데이터를 이메일로 보내 줌.


이 외에도 또 어떤 방법이 있을까요?? 알려주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WRITTEN BY
어라
웹 서비스기획과 소셜웹에 대해 연구하고 실무지식을 공유하는 현웅재의 블로그 since 08.1.28

트랙백  2 , 댓글  2개가 달렸습니다.
  1. 좋은글 감사드립니다^^ 유용하게 쓸수있겠어요 ㅎㅎ
secret

소셜웹,소셜미디어 이벤트 요소 7가지


요즘 트위터 이벤트들이 의도를 했건 안했건 간에 거의 막장의 형태를 보이고 있습니다.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맞팔의 난"을 일으킨 피자 업체도 있구요. 

디씨피자겔의 팔로 늘리기의 정석

디씨피자겔의 팔로 늘리기의 정석


참 기업의 입장은 어렵습니다. 아무래도 단기간에 효과는 보고 싶고 아직 트위터 고객과의 원할한 접점 찾는데는 시간과 시행착오가 걸리구요. 또 윗분들은 그것을 못참아내시구요. 게다가 이해도 떨어지는 것이 현실이죠. 저도 트위터 이벤트 왜이래? 하다가 좀 정리해보기로 했습니다. 여러분도 읽다가 이상하거나 의견있으시면 트윗,댓글 날려주세요. 우리 함께 건전한 이벤트(?) 만들어보아요. ㅎ


기업의 소셜미디어 몇가지 원칙을 뽑아보면 3가지 정도 될 것 같습니다.

  • 고객과의 관계는 장기적으로 보아야합니다.
  • 고객과는 1:1 관계로 다가가야 합니다. (small talk)
  • 소셜미디어는 "이벤트"가 아닙니다. "프로세스"입니다.
그럼 이제 위의 원칙대로 접근한다고 가정하고 소셜미디어에서 이벤트할 때 어떤 것들이 있는지 살펴보겠습니다.
아래의 내용들은 각각의 이벤트로써 운영이 되어야 하는 것이 아니라 적절한 조합으로 진행되어야 합니다. 단독적으로 제한적으로 이벤트를 진행 시 그 효과는 미미할 수밖에 없습니다.

그리고 이벤트를 진행할 때의 목적이 분명해야 합니다. 브랜드 인지도를 높일지, 매출발생을 우선시 두어야 할지 등등을 말이죠. 아직 우리나라 트위터는 매출을 일으키기에는 좀 취약한 구석들이 많습니다.

그렇다면 가용할 수 있는 트위터,페이스북,포스퀘어,블로그등을 중점으로 간단하게(?) 이야기해 보겠습니다.
(순서는 중요도 순은 아닙니다.)


1. 해쉬태그(hashtag) 꼭 사용하세요.

세미나,이벤트 모두 해당됩니다. 이 점이 가장 아쉽습니다. 이벤트 시 그 이벤트의 정체성을 가질 수 있는 해쉬태그를 반드시 사용해야 합니다. 해쉬태그 하나만으로 긴 이벤트 링크주소를 스팸처럼 날리지 않아도 되구요. 참가자들간의 네트워크를 만들어나갈 수 있습니다.


2. 이벤트 참가자들이 모일 수 있는 공간을 만드세요

세미나 같은 경우에 트윗밋이나 온오프믹스 같이 참가자를 모으기도 하지만 그 자체가 네트워크를 만드는 일이기도 합니다. 이벤트 성격에 따라 틀리겠지만 네트워크를 만들어나가는 초기 작업이 필요합니다. 페이스북은 그것이 잘 되어 있어서 그룹 같은 경우 "이벤트"기능을 활용하면 편리합니다. 기존의 카페나 클럽 같은 커뮤니티들도 해당되죠.


3. 이벤트 메인 페이지는 반드시 필요합니다.

너무나 당연한 이야기인데요. 요즘 그런 현상이 많이 보입니다. 메인 이벤트 페이지를 정확히 만들어 놓지 않고 진행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벤트에 대한 정보를 얻고 싶어 홈페이지나 기업블로그에 갔는데 없을 때의 황당함이란?! 절대 호의적이 될 수 없겠죠.

아울러 이벤트의 정보를 효과적으로 표현하는 것도 중요합니다. 비디오를 이용한다던지 카툰을 사용한다면지 일종의 도식을 활용해서라든지 최대한 고객에게 알려줍니다. 멀티미디어를 활용하세요.


4. 최대한 간단한 이벤트 참여 방식을 찾으세요.

이벤트에 상품에 눈이 멀어서, 이벤트가 유익해서, 여러가지 이유와 사연으로 참여하게 됩니다. 그런데 오,마이,껄떡쇠~ 참여 방법이 너무 어렵습니다. 입력해야 할 텍스트도 많고 회원가입도 어렵사리 해야하고. 휴대폰 인증까지 받아야 한다면? (털석)  최대한 간단하게 만드는 것이 좋습니다.


5. 포스퀘어를 활용해보세요.

위치기반 서비스(LBS)들을 안고 기획해보세요. 온라인 이벤트가 순식간에 오프라인 이벤트로 변모하는 것을 체험하게 될 겁니다. 실제 매출이 일어날 확률도 당연히 높아집니다. 특히 지점을 끼고해야 하는 이벤트들은 각 지점마다 독특한 아이템으로 각각 이벤트를 확장할 수도 있을 것입니다. 그리고 포스퀘어는 트위터와 아주 친합니다.


6. 중간 중간 이벤트 진행사황을 블로그로 포스팅

스토리텔링이 어려운 걸까요? 꼭 전문가가 붙어야 하는 걸까요? 아닐수도 있습니다. 처음에 이벤트 기획하는 과정부터 고객과 이야기하세요. 그걸 정리해서 올리구요. 이벤트 오픈하고 중간 중간 어떤 일들이 있었는지 진행상황을 모니터링할 수 있게 만들어보세요. 그리고 종료. 그담에 또 후일담이 많겠죠? 그 이벤트를 만든 직원들이 이야기며 당첨자들의 이야기며 등등 그 이벤트는 이제 이벤트가 아닌 브랜드 스토리의 일부가 되어줄 것입니다.


7. 당첨자의 선정할 떄 생중계

당첨자 선정 시 참 말이 많습니다. 기업이 "공정하게 했습니다." 하면 "아~ 그래요" 라고 수긍할 고객이 몇%나 될까요? 당첨자 선정 시 트윗생방송을 하면 어떨까요? 그리 거창하게 할 필요도 없어요. 회의실에 직원 및 경찰(?) ㅋㅋ 암튼 몇 분 모여서 이제 추첨합니다. 하면 되니까요. 그 자체로로도 이벤트 안의 이벤트가 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제가 생각하는 데로 적어 봤는데요. 

여러분의 생각은 어떠세요? ^^*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WRITTEN BY
어라
웹 서비스기획과 소셜웹에 대해 연구하고 실무지식을 공유하는 현웅재의 블로그 since 08.1.28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 하나 달렸습니다.
  1. 마치 어느 기업에 근무하는 트위터 담당 부서팀장의 리포트같아요. 근사한데요!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