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tabase.com

database.com


세일즈포스는 기업들이 더 이상 DB서버를 운영할 필요가 없게 만드는 database.com를 런칭했습니다. 이것이 몰까요? 일단 소개 영상부터 보시죠.

SaaS(Software as a Service)나 PaaS(platform as a Service)는 들어보셨을 겁니다. 간단하게 "클라우드" 라는 표현을 써서 요즘 U+광고에 나오는 것처럼 구름에 파일들을 올려놓고 언제든지 네트워크를 통해 주거니 받거니 사용하는 겁니다. 그것이 서비스 형태일수도 있고 어떤 플랫폼일수도 있구요. 어떤 인프라일수도 있는데요. SaaS(CRM)기업으로 유명한 세일즈포스닷컴의 CEO 마크 베니오프는 "DaaS(Database as a Service)"라는 표현을 쓰며 새로운 역작으로 만들 기세입니다. 

클라우드 기반의 데이터베이스관리시스템(DBMS)이라고 볼 수 있는데요. 데이터베이스 말 그대로 DBMS를 온라인상에서 온라인게임처럼 일정비용을 내면서 이용하는 서비스입니다. 지금까지 기업들은 사내 데이터를 관리하기 위해는 서버를 구매하고, 오라클 DB, IBM DB2, MS SQL 등의 DB를 설치해야 하죠. 근데 이것들이 쉽게 설치되지는 않습니다. 복잡하죠. 비용도 쎼구요. 이런 환경에서 데이터베이스닷컴을 사용하면 획기적으로 간단하게 사용할 수 있는 겁니다. 

이 상식을 뛰어넘는 하나의 실험이 과연 이번에도 성공할까요? 개인사용자가 사이트 회원가입할 때도 주저주저 하는데 기업의 DBMS를 이렇게 사기업에게 선뜻 오픈 할 수 있을까요? 

저는 PC보다 구글에 저장되어 있는 자료가 더 안전하다고 생각합니다. 확률상 그렇다는 겁니다. 구글에 있으면 쉽지 잃어버리지도 PC가 갑작히 다운되지도 않고 어느PC든 접속하면 바로 사용할 수 있구요. 저도 모르는 사이 점점 클라우드에 자료들이 저장되고 있습니다. 개인 사용자의 인식이 점점 바뀌어가고 있는데 기업도 변하지 않을까요?

어떻게 생각하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WRITTEN BY
어라
웹 서비스기획과 소셜웹에 대해 연구하고 실무지식을 공유하는 현웅재의 블로그 since 08.1.28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 하나 달렸습니다.
  1. possibly an individual are certain to get that in every a few.
    www.louisvuittonoutletaol.com
secret

요즘 저를 보면 Mobile + Real-Time + Social 안에 있는 것을 발견하게 됩니다. 소위 The Golden Triangle 이라면서 설명을 하더군요. 이것에 대한 그림이 이쁘지는 않지만 나름대로 설명되어 몇자 적어봅니다.

The Golden Triangle

The Golden Triangle


  • 나를 중심으로 한 Mobile + Real-Time + Social 를 모바일로는 아이폰으로 대변되고 실시간은 트위터. 소셜로는 페이스북이 될 것 같습니다. 저에게는 블로그도 있지만 그것도 소셜이라는 범주에 넣는다고 치구요. 그 삼각관계안에 본인이 있고 모바일과 실시간 사이에 어플이 유연하게 해주구요. 소셜과 모바일은 아이폰과 아이패드라는 디바이스로 설명합니다. 그리고 실시관과 소셜은 관계와 네트웍으로 대변되죠. 네트웍과 관계에서 클라우드라는 개념도 보입니다. 

  • 3개의 꼭지점을 설명하는 또 다른 관점은 3-Screen을 말할 수 있습니다 아이패드와 아이폰 그리고 아이TV 또는 구글TV 3가지 스크린 안에서의 본인의 위치

  • 구글 웨이브가 이런 3-Screen 상에서도 이종 디바이스에 구애받지 않고 사용할 수 있고 협업할 수 있게 한다고 하는데요. 속도나 좀 빨라 졌으면 좋겠습니다.

개인적으로 상반기는 모바일과 실시간에 적응하는 시간이 었다면 하반기는 소셜과 함께 균형을 잡아가는 시간이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하반기는 어떤 이슈들이 있을까요? TV? LBS? 페이스북? 클라우드? 다시 증강현실?

트랜드도 트랜드고 속도가 너무 빠르긴 합니다. 잘 적응하고 계시죵? 힘드시다구요? 힘든 분들을 위해 잠시 작은 공공캠페인을 만들었습니다. 


순간이동

순간이동

그렇다고 순간이동 할 만큼은 아닙니다.


혹시 주변에 적응 못하신분이 있다면 손잡고 늦더라도 같이 가시죠. 소셜이자나요. 


조금 더 잘한다고 "미안"이라는 한마디만 남기고 (함께 사는 사회에서) 먼저 가진 말아요 


이상 상반기 마물 포스팅이었습니다. 뭐 특별한 건 없지만 나름 선을 긁고 가고 싶어서. 날도 덥고. 블로그에다 몰 적고 싶긴 하고. 

뿅~!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WRITTEN BY
어라
웹 서비스기획과 소셜웹에 대해 연구하고 실무지식을 공유하는 현웅재의 블로그 since 08.1.28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 하나 달렸습니다.
  1. possibly an individual are certain to get that in every a few.
    www.louisvuittonoutletaol.com
secr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