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니텔'에 해당하는 글 3건


다음 서비스 종료 목록다음 서비스 종료 목록


예전에 유니텔이라고 오래된 서비스가 있었다. (지금도 서비스 중이다.!!) 서비스를 오래하다보니 어떤 서비스들은 이런 이유로 저런 이유로 서비스가 종료 되었다.
그런데 큰 일은 일어나지 않았다.
 
크게 성공하지 못한 서비스들의 특징은 별 일이 없는 한 잘 성장하지 않는다.
종료 한다고 해도 큰 반향이 일어나지 않는다. 특히 다음카카오의 서비스 같은 경우는 실보다 득이 더 많을 것이다.
 
시작하는 것도 어렵지만 끝을 맺는건 더더욱 어렵다. 조직이 크면 클 수록...
그 과감한 결정에 박수를 보낸다.
 
처음에 서비스 종료 소식이 릴레이로 전해질 때 만해도 괜찮을까? 브랜드에 악영향을 주지 않을까? 생각했지만... 조용하다.
 
아쉽다는 반응만... 사람들이 별로 안쓰고 있었다는 반증이다.
 
사실 이미 브랜드도 바뀌지 않았는가?
 
앞으로가 중요할 것이다. 새술은 새부대에 담아 성공시켜야 하니. (이미 잘 되는 것도 있지 않은가?)
별로 나한테 떨어질 것은 없지만 무운(?)을 빈다.
 
#내걱정이나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WRITTEN BY
어라
웹 서비스기획과 소셜웹에 대해 연구하고 실무지식을 공유하는 현웅재의 블로그 since 08.1.28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  2개가 달렸습니다.
  1. 몰랐던 다음 서비스도 많군요. 블로그 서비스도 4가지나 되는데,
    제발 티스토리는 계속 유지했으면 좋겠네요. ^^
secret

페북 영화 포스터

페북 영화 포스터


곧 있으면 페이스북을 주제로 한 영화가 개봉을 하게 됩니다. 갑자기 예전에 유니텔이 접속이라는 영화에 잠깐 나왔던 것이 생각이 납니다. 그때와 지금을 비교할수도 없겠지만 격세지감을 느낍니다.

구글의 직원들이 페이스북으로 많이 넘어갔다고들 하죠? 심지어 요리사까지... 한 때 소셜미디어의 총아로 떠 받들면 블로그를 포함한 미디어가 구글식으로 일방적인 태그(물론 여러가지 알고리즘이 있겠지만요)에 의해 내가 직접 검색을 해서 결과를 찾아내었다고 하면

페이스북은 기계가 분류한 것을 검색한 것이 아닌 나를 잘 아는, 나와 취향이 비슷한 친구가 자기가 이미 갖고 있는 자료나 알고 있는 지식을 바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때로는 찾지도 않았는데 잘 정리해서 갖다주기도 합니다.

정보를 소비하는 측면에서 볼 때 정보소비의 주체를 변화시키고 있습니다. 게다가 그런식의 검색과 정보의 흐름은 상당히 강력한 형태의 모습으로 지구를 파랗게 물들이고 있습니다.

구글이 캐디락 같은 좀 둔탁한 느낌이라면 트위터는 포르쉐와 같은 날렵한 스타일의 스포츠카 같구요. 페이스북은 미려한 벤츠 세단 같은 느낌이 듭니다. 

비유를 해본다면 어떻게 들고 싶으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WRITTEN BY
어라
웹 서비스기획과 소셜웹에 대해 연구하고 실무지식을 공유하는 현웅재의 블로그 since 08.1.28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  5개가 달렸습니다.
  1. 어느덧, 구글이 연비를 많이 먹는 차로 되어 버렸군요. ㅋㅋ 트위터는 일본 경차 같아요, 조금.. 가벼운 느낌이랄까요^^ 페이스북은.. bmw 같은 느낌인것 같아요, 역동적인 ㅋㅋ 비유가 적절했는지 모르겠네요
  2. 영화제목:쇼셜네트웍입니다 페북의 탄생과 그과정에서 비롯된 지적재산에 관한 법정다툼,비꼬는 그런영화입니다 별점은 *** 그냥그래요 ㅎㅎ
  3. possibly an individual are certain to get that in every a few.
    www.louisvuittonoutletaol.com
secret
사용자 삽입 이미지

괜히 선전해주는 것 같긴 하지만 싸이가 그 소문만 무성하던 서비스를 드디어 시작한단다
뭐 그 서비스가 성공할꺼네 마네를 떠나서 옛날 유니텔에서 하던 "유니쳇"(unichat)이 생각난다.

모뎀으로 어렵사리 접속하던 시절 아마다 채팅이라고해서 들어갔는데 이녀석이 움직이면서 이래저래 웃기도하고 울기도 하고 모르는 사람과 마주쳐 채팅하는 것이었었다.

그 당시 너무 파격적인 시도였는데 (모뎀에서 말이다) ...
느리기도 하고 접속한 사람도 그닥 많지 않았던 서비스도 기억하지만

재미 하나는 있었다.

하나 드는 생각!
 새로운 서비스는 없고 돌고 도는게 서비스가 아닌가 라는...
신고

WRITTEN BY
어라
웹 서비스기획과 소셜웹에 대해 연구하고 실무지식을 공유하는 현웅재의 블로그 since 08.1.28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